아이디/패스워드 찾기
  • Log in
  • Join
  • 7
    Off-Line 개강일
    주중반 1일(금)
    주말반 2일(토)
    문의/상담 전화
    02) 512-7666
    상담시간 9:30 am - 9:00 pm
    명예의전당  |  Leaders MBA의 GMAT으로 성공한 사람들의 후기입니다.
    HOME > 명예의전당
     
    작성일 : 08-04 23:34
    4분 샘들 정말로 감사드립니다.... (글쓴이: 홍길동 from:리더스MBA 자유게시판)
     글쓴이 : 최고…
    조회 : 2,804  
    저두 드뎌 끝냈네요...근데 실력이라기 보다는 후기발이라 좀 그렇지만...(51, 37 -> 730)

    첫달에 운좋게 후기덕에 660 받고 후기가 다라고 생각 방심하다 640 떨어졌다. 맘고생 하다 이제야 드뎌 700을 넘겼는데요...600점대 중반에서 고민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됐음 좋겠습니다.

    저의 마지막 한달에 대해서만 말씀드리겠습니다. (도움이 됬심 좋겠습니다만...)

    처음 2주는 이코노미스트에 집중했어요..하루에 2~3시간 정도 마구잡이로 읽었죠..사람마다 차이가 있습니다만 저에겐 많은 도움이 됐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버벌 20~30점사이에 있으신 분은 좀 도움이 될듯합니다...처음 2~3일이 고비더라구요. 지속되는 단어찾기..하지만 꾸준히 무식하게 찾아가다보면 어느순간에는 단어 뜻이 많이 익숙해지고 단어 찾는 회수도 줄고 의외로 많은 단어들이 RC지문에 나오더라구요...(다른 방법으로 독해력을 늘리신 분들도 많기 때문에 절대로 이 방법이 절대적인 것은 아니라는 점 인지 바랍니다.)

    그리고 중국 후기(30세트중 안겹치는 10개 세트) 하루에 버벌 한 세트씩 풀었습니다. 틀린 답들(특히 정답이 논란이 있는 문제들에 대해서 이곳저곳 사이트를 뒤지기도 했죠)에 대한 집중적인 스터디도 하면서 부실한 SC를 익혀갔구요...SC가 제일 중요한거 다들 아시죠...솔직히 지금까지는 문제 답찾기에 급급했는데 이번달에는 최선생님의 말씀대로 근본적인 것부터 하나씩, 하나씩 정말 왜 이게 오답인지를 깊히 생각해 보면서 문제들을 풀어봤습니다.

    또한 젤로 중요한 적중 3개 시리즈 수강하면서 CAT시험과 동일한 환경에서 연습하였던 것도 많이 도움이 되었습니다. 정말로 강추!!! 영곤샘의 매스 특강또한 절대 놓쳐선 안돼죠!!!이달엔 버벌 특강도 멋졌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해주시겠죠...

    마지막으로 시험 1주일을 앞두고는 이곳저곳 후기들을 모아서 보았구요..문제푸는 감을 잊지 않으려고 중국후기는 계속 1세트씩 풀었습니다. 막판에는 후기를 넘 집중해 보다 보니 문제푸는 감이 현저히 떨어짐을 느꼈죠...그래서 SC만 집중적으로 팠습니다.(시험 1~2일 전부터) 그리고 GMAT Prep을 하루에 버벌만 한세트씩 풀었구요...맞고 틀리기 보다는 문제를 푸는 느낌을 절대로 잃어버려선 안됩니다.

    시험 볼 때, SC에 대해 정말로 집중을 많이 했습니다. 중국 후기가 몇개 뜨긴 했지만 그 왜의 문제들이 많이 헷갈리더라구요...암튼 딴생각 안할라고 무지 노력하면서 풀었습니다.

    느낀점 : 후기공부 절대 게을리 하지 말 것! 그러나 문제푸는 감각을 절대로 잃어버리면 안됨!!! (갠적으로는 GMAT Prep을 지속적으로 꾸준히 푸는 것이 중요)

    최선생님 말씀대로 후기 안나와도 절대 굴하지 말고 문제에 빠져 철저한 분석, NEXT누르기 전에 한번 내가 속은 것은 아닐까? 한번 더 생각해보기...

    마지막 한말씀, 중국후기를 접하는 마음 : 이것이 꼭 나온다고 생각하면 안나옵니다. 여유있는 맘으로 연습한다 생각하시고 풀어볼 것...그러다 나오면 좋고...안나와도 연습을 충분히 된다고 생각합니다.

    써놓고 보니 다 아는 내용을 쓴거 같네요...절말 그래요. 다 아는 것이고 이를 실천하는 것이 젤로 중요. 남이 뭐라해도 자기 줏대를 갖고 꾸준함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4분 선생님들 정말로 고맙습니다.

    수학에 대한 기초를 잡아주신 영곤샘, CR로 헤매고 있던(슬럼프에 빠진) 저를 구원해주신 고샘(실은 아직도 좀 헤매요), 독해의 새로운 접근법, AWA의 해결사 지샘(제 Argument는 지샘교재속에서 다 나오더군요...), Standard English가 뭐고 SC를 어찌 접근해야 하는지 알려주신 최샘.  모두들에게 감사의 맘을 전합니다.

    리더스 가족들 모두 잘 됬음 좋겠습니다...그리고 에세이 틈틈히 빨리빨리 준비하세요...시험이 다가 아닙니다...다 아시죠...